“문장을 말하기 시작” 김소영이 남편 오상진과 딸의 영상을 올리며 ‘책방 사장님’다운 교육법을 공개했다

인터넷 뉴스


지금 한국의 소식을 바로 확인해보세요.

“문장을 말하기 시작” 김소영이 남편 오상진과 딸의 영상을 올리며 ‘책방 사장님’다운 교육법을 공개했다

뉴스센터 0 34
김소영-오상진 부부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김소영이 딸 교육법을 공개하며 ‘책’의 중요성을 알렸다.

10일 김소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첫 아이라 나름의 실험을 하게 되는데”라는 글과 함께 남편 오상진과 딸 셜록(태명)의 모습이 담긴 영상 하나를 게재했다.

영상에서 오상진은 딸과 함께 책을 읽고 있으며, 셜록은 책을 보며 “코끼리 발이야” “한 마리 두 마리” “이건 늑대야” “이건 기러기야” “고래다”라고 또박또박 말해 놀라움을 안겼다.

김소영-오상진 부부의 딸 셜록.

이어 김소영은 “그동안 아기에게 주로 해 준 일은 책 읽기, 음악 듣기, 가끔 영상물 보여주기”라며 “얼마 전부터 문장을 말하기 시작했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확실히 노래 가사나 영상 속 대사보다 책으로 접한 문장부터 튀어 나온다”라며 “역시 책이 짱이야”라고 책방 사장님다운 평가를 내렸다.

한편 김소영과 오상진은 2017년 결혼했으며 슬하에 딸 셜록이 있다. 김소영은 MBC 아나운서 출신으로 퇴사 후 책방을 운영 중에 있다.

 

서은혜 프리랜서 에디터 [email protected]

0 Comments
포토 제목

포인트 랭킹


커뮤니티 최근글


새댓글



추천글 순위


키워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섹스킹 최신주소 확인하기
고객센터
비트코인 구입
카지노 게임
카지노 게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