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산 후 105kg→83kg 체중 감량, 그런데 배는…” 황신영이 세쌍둥이 출산 후 변화된 몸 상태를 공개했다

인터넷 뉴스


지금 한국의 소식을 바로 확인해보세요.

“출산 후 105kg→83kg 체중 감량, 그런데 배는…” 황신영이 세쌍둥이 출산 후 변화된 몸 상태를 공개했다

뉴스센터 0 41
출산을 했지만 배가 여전히 임신을 한 것처럼 볼록한 황신영. 

코미디언 황신영이 세쌍둥이 출산 후 변화된 몸 상태를 공개했다.

황신영은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손, 발 붓기가 많이 빠졌다. 몸무게도 많이 빠졌다. 출산 전 105kg까지 갔었던 내가 출산하고 회복하다보니 현재 83kg까지 빠졌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이어 “이제 임신 전 몸무게 71kg까지 가려면 아직 12kg 정도 남았는데. 곧 조리원 퇴소하고 집에 가서 애들 키우면서 조금만 관리하다 보면 싹 빠지지 않겠나(조리원 퇴소하면 힘들 거 예상해서)”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출산 전에 살이 아주 많이 쪄서 좀 우울했었는데, 이번 겨울에는 어서 원래 몸무게로 돌아가서 자신감을 찾으려고 한다”라며 “그런데 배는 언제 다 들어갈까. 아직 좀 볼록하다. ‘출산하면 쏙 들어가겠지’라고 단순하게 생각했던 나”라고 전했다.

출산 전후로 달라진 황신영의 발 상태. 

공개된 사진에는 출산 전후로 달라진 황신영의 발 모습이 담겨있다. 출산 전에는 발목조차 구분이 안갈 만큼 퉁퉁 부은 상태였지만, 출산 후에는 붓기가 거의 다 빠져있다. 이와 함께 공개한 또 다른 사진에는 출산을 했음에도 배가 여전히 볼록한 상태라 임산과 출산으로 인한 고충이 느껴진다.

한편 2013년 KBS 28기 공채 개그맨으로 데뷔한 황신영은 KBS 2TV ‘개그콘서트’에 출연했으며, 2017년 5살 연상의 비연예인과 결혼했다. 이후 시험관 시술을 통해 임신에 성공한 황신영은 지난달 27일 무사히 세쌍둥이를 출산했다.

 

서은혜 프리랜서 에디터 [email protected]

0 Comments
포토 제목

포인트 랭킹


커뮤니티 최근글


새댓글



추천글 순위


키워드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섹스킹 최신주소 확인하기
비트인 카지노
고객센터
카지노 게임
카지노 게임